유재석에 해당하는 글 4

유재석 득녀 나경은 둘째 출산

문화이슈|2018. 10. 19. 18:30
반응형


유재석 나경은 부부가 결혼 10주년이자 첫 아들 지호군을 얻은지 8년만에 둘째를 출산했습니다. 지난 3월 유재석은 자신이 출연중인 예능 프로그램 '해피투게더3'와 '무한도전'을 통해 임신 소식을 전달했습니다. 첫 째가 아들이기에 자신도 딸 바보가 돼보고 싶다던 바램이 이뤄졌습니다.



19일 오전 서울의 한 산부인과에서 둘째 딸을 순산했으며 산모와 아기 모두 건강한 상태 입니다. 현재 유재석이 아내의 곁을 지키며 보살피고 있다고 전해집니다.




유재석은 과거 무한도전 '무도 어린이집' 편에서 일일교사로 나서며 아이들의 모습을 흐뭇하게 바라보기도 했습니다. 유재석 반 3살 세정이는 첫 등원 낯선 환경에 아이가 울자 4살 하율이가 유재석에게 휴지를 뜯어달라 요청을 했고 자신의 손을 닦는게 아닌 세정이의 얼굴을 닦아주는 모습을 보였습니다.



아이의 행동을 지그시 바라보던 유재석은 아이와 함께 시간을 보내며 어느덧 딸을 낳고 싶다며 예비 딸바보 자리를 예약하기도 했습니다.



무한도전 멤버 하하의 둘째 소식을 접하고 유재석 역시 방송을 통해 둘째를 낳기 위해 애를 써보겠다며 남다른 의욕을 드러냈습니다. 실제 아내 나경은의 둘째 임신 소식을 접하고 울기가지 했다는 유재석은 은근히 둘 째가 딸이었으면 하는 바램을 가졌다고 합니다.



유재석 나경은 부부는 2년 열애 끝에 2008년 7월 결혼을 했습니다. 이듬해 임신 소식이 전해졌고 2010년 첫 아들 지호를 품에 안았습니다. 



81년 생으로 올해 38살인 나경은 72년 생으로 47살인 유재석은 9살 나이차이에도 불구하고 방송가에서도 금술이 좋기로 유명하지만 첫 아들 이후에 이렇다할 둘 째 소식이 전해지지 않아 주위를 안타깝게 하기도 했습니다.



평소 바른 선행과 행동이 복을 부른 것일까 둘 째를 갖고 싶다는 욕심과 노력 끝에 2년만에 임신 소식을 전했고 19일 둘째를 득녀하게 되면서 1남1녀 가정을 이루게 됐습니다. 진심으로 축하드립니다.

반응형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