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카테고리 없음

조주빈 손석희 언급

조주빈 손석희 언급. 텔레그램 n번방 사건의 운영자 조주빈의 신상공개 결정과 함께 종로경찰서 포토라인에 모습을 나타냈습니다. 머리에 반창고를 붙이고 목 보호대를 착용한 채 카메라를 정면으로 응시한 조주빈은 악마의 삶 머춰줘서 감사하다며 사과 이후 유명인들의 이름을 언급했습니다.

 

조주빈 손석희 언급

신상공개 이후 조주빈을 알고 있거나 관련된 사람들에 대한 발언을 통해 과거 행적까지 나타나고 있습니다. 더구나 조주빈이 살고 있던 인천 주안동 빌라 인근 주민들은 평소 안면이 있던 조주빈이 뉴스에 나오자 당황한 기색을 보이기도 했습니다.

 

조주빈 손석희 언급

종로경찰서 포토라인에 모습을 나타낸 조주빈은 피해자들한테 할 말 없냐는 질문에 손석희 사장님, 윤장현 시장님, 김웅 기자님을 비롯해 저에게 피해를 입은 모든 분들께 진심으로 사죄한다고 말했습니다.

 

조주빈 손석희 언급

조주빈은 n번방 운영자로 지목돼 조사를 받고 있었기 때문에 지목된 이들이 해당 사건에 연루된 것 아니냐는 의혹이 제기될 수 밖에 없었고 이에 서울경찰청 관계자는 조주빈의 입에서 언급된 특정인들이 해당 사건에 연루된 것은 아니며 조주빈이 벌인 또다른 사기 행각 중 하나의 내용으로 보면 될 것 같다고 밝혔습니다.

 

조주빈 손석희 언급

지난해 12월 개인방송을 하는 기자에게 접근해 정치인의 정보를 넘기겠다며 1500만원의 금품을 갈취한 혐의를 받고 있는데 이러한 사기 사건에 연루된 것이 아닌가 하는 의혹이 제기된 것으로 보입니다.

 

조주빈 손석희 언급

손석희 사장과 김웅 전 기자의 경우 2019년경 김웅이 손석희 대표가 연루된 교통사고 제보를 취재하던 중 손석희 대표가 기사화를 막고 자신을 회유하려고 기자직 채용을 제안했다. 제안을 거절하자 폭행했다고 주장했고 이에 손석희 대표는 교통사고 건을 빌미로 김웅이 불법적으로 취업을 청탁하려 했으나 오히려 협박 했다고 밝혔습니다.

 

조주빈 손석희 언급

조주빈이 언급한 손석희와 김웅과는 달리 윤장현 시장과는 연결고리가 없습니다. 단순히 자신에게 쏠려있는 관심을 분산시키려는 의도인지 알 수 없지만 조주빈이 남기고간 발언 때문에 온라인에는 여러가지 추측이 난무하고 있습니다.

 

조주빈 손석희 언급

머리에 반창고와 목 보호대를 한 정황에 대해 경찰청 관계자는 지난 16일 종로경찰서 유치장에 입감된 상태로 조살르 받던 중 조주빈이 펜을 이용해 자해를 시도하려 했고 유치장 화장실 벽에 머리를 찧는 등 자해를 하려해 목 보호대를 착용했고 이때문에 고개를 숙일 수 없어 정면으로 카메라를 응시하게 됐다고 합니다.

 

조주빈 손석희 언급

경찰은 조주빈이 박사바에서 암호화폐를 지불하고 범죄 행위를 했다며 이미 자택 압수수색을 통해 범죄수익으로 추정되는 1억3천만원 현금을 발견지만 암호화폐 지갑에 수십억원대에 이르는 금액이 있다는 분속도 나와 이를 확인하는데 주력하고 있습니다.

 

조주빈 손석희 언급

박사방 운영자 조주빈 신상공개와 함께 국민들의 시선은 회원들의 처벌과 그들의 신상공개 가능성에 초점이 모여지고 있습니다. 더구나 시청자와 다운로더들 역시 강력처벌을 촉구하고 있습니다. 경찰에 의하면 n번방과 같은 텔레그램 비밀방이 지금까지 확인된 것만 100여개에 이른다고 합니다.

 

조주빈 손석희 언급

단순 합산으로 26만명가량 된다는 분석이 나오고 있으며 중복을 고려해도 10만명은 넘을 것으로 추산된다고 합니다. 경찰은 이들을 추적하기 위해 정예 사이버테러 전문수사관을 투입하고 텔레그램 수사지원 태스크포스를 만들었습니다. 다만 컴퓨타나 특정 IP가 특정되더라도 지인, 가명, 명의도용 이유로 빠져나갈 수 있어 신중을 기하고 있습니다.